오산일보

[안성시] 완전한 일상으로, 코로나19 ‘4급 감염병’ 전환

- 안성시보건소, 선별진료소 운영 지속(주말 운영 변경) 등 탄력적 대응 - 

임은순 | 기사입력 2023/08/29 [12:36]

[안성시] 완전한 일상으로, 코로나19 ‘4급 감염병’ 전환

- 안성시보건소, 선별진료소 운영 지속(주말 운영 변경) 등 탄력적 대응 - 

임은순 | 입력 : 2023/08/29 [12:36]

질병관리청은 코로나19 치명률 감소 등 질병 위험도가 크게 하락한 것과 최근 여름철 확산세가 둔화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하여 오는 8.31.(목)부터 코로나19 감염병 등급을 2급에서 4급으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감염병 등급이 4급으로 전환됨에 따라 ▲격리는 권고로 바뀌며 ▲마스크착용 권고(단, 병원급 의료기관‧입소형 취약시설은 제외) ▲재택치료 지원 종료 ▲생활지원 및 유급휴가비 지원이 종료 ▲보건소선별진료소는 고위험군과 감염취약시설 감염관리를 위해 당분간 유지된다.

 

다만, 그 간 주말 의료기관선별진료소 운영시간을 고려하여 일요일에 운영하였던 보건소선별진료소를 토요일 09시~13시로 변경하여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는 취약시설선제검사 및 입원전 검사에 대한 편의성을 높이기 위함이다.

 

선별진료소에서 PCR 검사를 받을 수 있는 대상자는 만 60세 이상 고령자, 감염취약시설 선제검사, 입원 예정 환자와 상주보호자(간병인) 1인, 의료기관 내 의사소견에따라 코로나19 검사가 필요 한 자이며, 기존의 신속항원·응급선별검사 양성자는 제외된다.

 

나경란 보건소장은 “안성시보건소는 감염병 등급 전환에 따라 변경되는 방역수칙을확인하여 혼선이 없기를 바라고, 코로나19 감염 위험도가 많이 낮아졌다고 하지만 코로나19 위기가 아직 끝난 것은 아니기에 평범하지만 소중한 일상이 안착될때까지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터] 경기 여주시 '2023'오곡나루축제'개최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